사회대 50년, 넥스트 50년

서울대학교 사회과학대학은 한국 사회의 성장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 왔습니다.
 사회과학대학은 한국 사회의 민주화와 경제발전에 주도적으로 기여해 온 우수한 인재를 배출해왔으며
 국내외 각 분야의 선도적인 사회과학 연구자를 양성했습니다.

사회대 50년, 넥스트 50년

이제 사회과학대학은 복합적으로 변화하는 현실을 분석, 진단하고
 바람직한 미래 비전을 제시하기 위한 미래 50년을 준비합니다.
 미래를 여는 "사회대 50년, 넥스트 50년" 캠페인에 동참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사회과학대학 미래사회 50년 설계기금에 참여하세요!

사회과학대학이 만들 미래 50년, 다양한 전공 영역의 중심에서 연결을 핵심으로 하는 통합학습이 이루어집니다.
급격하게 변화하는 사회환경과 상황에 대응하는 능력을 바탕으로 변화에 적응하고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내는 미래 인재를 만들겠습니다.
사회과학대학의 미래 50년과 함께하면 우리 사회가 변화합니다.

캠페인 참여 방법 사회대 발전기금 바로가기    미래사회50년 설계기금 캠페인 브로셔

한국사회의 성장과 함께 했습니다.

수월성 교육으로 우수한 인재 배출

사회과학대학은 글로벌 리더십, 사회현실을 분석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전문성, 깨어있는 사회혁신가 양성을 목표로 인재를 양성해왔습니다. 국제적인 수준의 교수진과 창의적인 교육시스템을 통해 최고의 교육환경을 만들어왔습니다. 그 결과 국제적 대학평가 QS에서 세계 20위권에 해당하는 위치를 꾸준히 유지하고 있습니다.

세계속의 리더로

사회과학대학은 국제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학문적 수월성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원천적 지식을 창출하는 기반 연구부터 사회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는 정책 및 제도 연구, 그리고 다학제적 연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스펙트럼의 연구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학생들은 높은 수준의 지식은 물론 통찰력, 책임감, 판단력을 소유한 인재로 성장하여 국제사회에서의 리더의 역할과 책무를 다하고 있습니다.

미래 변화의 시작, 사회과학대학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인 대한민국이 더욱 도약하기 위해서는 미래 사회의 복합적이고 포괄적인 문제들을 해결해야 합니다. 데이터사이언스와 AI와 같은 4차 산업혁명으로 예고되는 새로운 사회를 준비하기 위해 전통적인 사회과학의 바탕 위에 미래사회를 위한 새로운 교육과 연구 혁신이 필요합니다. 미래의 중심에 서서 사회과학대학이 사회 변화를 이끌어나가겠습니다

넥스트 50, 사회대의 변화가 시작됩니다.

현재와 미래 사회의 주요 위기 이슈들은 하나의 전공 영역에서 다루어지기 어렵습니다.
사회과학대학은 복합적으로 변화하는 현실을 분석, 진단하고 미래 50년의 비전을 제시하겠습니다.



미래 사회문제의 해결책을 제시하는 씽크탱크

AI와 빅데이터가 만드는 초연결 미래 사회는 창의적 지식과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인재를 요구합니다. 사회과학대학은 다학제적 교육-연구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미래 사회를 선도하는 인재를 양성하고 데이터 기반 디지털 융합 연구 플랫폼을 개발하여 사회 위기를 탐지하고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겠습니다.

목표: 마이크로디그리(Micro Degree)를 통한 융합교육 프로그램 개설, 서울대 미래전략원, 인구연구원 설립, 디지털 연구 인프라 기반 확충

글로벌 리더십 교육

지금까지 우리사회가 앞서서 이끌어 나가는 리더를 필요로 했다면 앞으로의 사회에서는 함께하고 소통하고 공감하는 리더가 필요합니다. 사회과학대학은 그동안의 우수한 교육과 연구를 바탕으로 세계적인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여 미래사회에 필요한 글로벌 리더를 양성하는데 앞장서겠습니다.

목표: 글로벌 리더십 프로그램, 세계 유수 대학과의 연구 교류 프로그램 상시화

국제 사회 공헌

대한민국 성장과정에서의 사회과학대학의 경험과 역할을 국제 사회와 공유하고 국제사회의 일원으로 책임감과 봉사의 열의를 가지고 국제 사회 문제 해결에 적극 동참하는 사회과학대학을 만들겠습니다.

목표: 국제 기관과의 인력 교류 프로그램 개설

미래교육, 공간의 변화에서 시작됩니다.

AI와 빅데이터가 만들어 내는 초연결 미래 사회에서는 학생들에게 요구되는 역량 또한 지금과는 현저히 다를 것입니다.
이러한 미래역량을 바람직하게 발현하기 위해서는 학교 공간 역시 미래지향적으로 새롭게 설계되어야 합니다.

공간부터 혁신해야 교육이 새로워집니다.

학교는 대면/비대면의 경계가 없는 상시적 네트워크 공간으로 작동해야 합니다. 미래 학교 공간은 학습자-교수자의 네트워크의 중심이어야함은 물론, 개인의 생애를 설계하고 사회와 소통할 수 있는 성장의 공간이어야 합니다.



Zoom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은 우리의 교육이 획일적일 수 없다는 사실을 일깨워주었습니다. 그동안의 학교공간은 무턱대고 맞춰진 공간에 교육을 끼워 맞추는 형태였습니다. 창의적인 공간 설계로 획일화된 교육에서 벗어나 상상력을 만드는 교육이 이루어져야 합니다.



Zoom

미래의 교육 공간은 정적이고 폐쇄적인 구조에서 탈피해 학생과 교수들이 함께 토론하고 교류하며 창의성을 높일 수 있는 공간이어야 합니다. 학과와 전공의 벽을 허물고 함께 꿈을 꾸고 소통하며 미래를 설계하는 공유 공간이 필요합니다.



Zoom